경기도 화성시는 지역 내 가금농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해 확산 차단 조치를 강화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향남읍 도이리에 위치한 AI 거점소독시설을 찾아 운영 현황에 대한 보고를 받고 시설을 이용하는 차량과 운전자에 대한 소독실태 점검하고 소독필증 발급상황 등을 확인했습니다.

정 시장은 "추가 피해 차단이 가장 중요하다"며 "AI가 확산되면 가금농가의 피해를 넘어 민생경제에도 큰 영향을 끼치는 만큼 철저하고 꼼꼼한 방역을 당부한다"고 말했습니다.

  • OBS 뉴스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32-670-5555
  • ▶ 이메일 jebo@obs.co.kr
  • ▶ 카카오톡 @OBS제보
저작권자 © OBS경인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